본문바로가기

한림대학교의료원 수련교육부

알림마당

홈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날짜 : 강남/2023.10.10 목록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자궁경부무력증 클리닉 25주년 기념 홈커밍 데이 개최
- 한림대강남성심병원, 1998년 국내 최초 응급 자궁경부봉합술 성공시켜
- 대학병원 유일의 자궁경부무력증 클리닉 운영하며 6500여명의 태아 생명 구해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은 10월 21일 오후 2시 신관 1동에서 ‘자궁경부무력증 클리닉 25주년 기념 홈커밍 데이’를 개최한다.

자궁경부무력증이란 임신 2분기(15주~28주)에 닫혀있어야 할 자궁 경부가 진통이나 자궁수축 없이 열리는 질환을 말한다. 적절한 시기에 치료받지 않으면 유산 혹은 조산이 발생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임신 중 자궁경부무력증 진단을 받았다면 자궁경부봉합술 등을 통해 유산 및 조산을 막을 수 있다.

한림대강남성심병원은 1998년 국내 최초로 자궁 밖으로 빠져나온 양막을 모두 살리며 응급자궁경부봉합술을 시행하는데 성공했다. 이후 대학병원 유일의 자궁경부무력증 클리닉을 운영하며 자궁경부무력증 환자 등 고위험 임신부가 적절한 치료를 통해 무사히 임신을 유지하고 건강하게 분만할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 클리닉은 초고난도 수술인 ‘복식자궁경부봉합술’ 850여례를 포함해 현재까지 약 6500례의 자궁경부봉합술을 시행했다.

이번 행사는 한림대강남성심병원에서 자궁경부무력증 치료를 받으며 힘든 시간을 이겨낸 산모를 격려하고 태어난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자궁경부무력증 극복 및 출산 성공 수기 발표 ▲자궁경부무력증클리닉 연구 성과 발표 ▲기부금 전달 및 감사패 수여로 구성됐다. 이외에도 아이들을 위한 풍선아트 및 포토존 등이 준비되어 있다.

이근영 산부인과 교수는 “이번 행사가 자궁경부무력증을 무사히 극복한 산모에게는 축하를, 자궁경부무력증을 겪고 있는 산모에게는 희망을 전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며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자궁경부무력증클리닉은 앞으로도 고위험 산모가 안전하게 치료받고 무사히 분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한림대강남성심병원의 자궁경부무력증 클리닉에서 치료받은 산모와 그 가족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외에도 자궁경부무력증 환자이거나 출산을 앞둔 임산부, 혹은 그 가족이라면 참여할 수 있다. 참여 신청은 오는 15일까지 포스터의 QR코드와 구글폼(https://forms.gle/KT5JUm1x9cLm8N1M8)을 통해 가능하다. 문의: 02-6960-1215/02-829-5199[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