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한림대학교의료원 수련교육부

교실안내

홈 > 교실안내 > 신경과

교실안내

신경과 수련교육 프로그램(pdf)

신경과 주임교수 인사말

안녕하십니까?
한림대학교 신경과 홈페이지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 한림대학교 신경과는 1989년 강동성심병원에서 처음 개설된 이후 총 5개 병원(한림대학교성심병원,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강동성심병원)에서 개설되어 서울지역(한림대학교성심병원, 강동성심병원, 한강성심병원, 강남성심병원)뿐만 아니라 경기/강원(춘천성심병원, 동탄성심병원) 지역의 신경과 환자를 돌보고 있습니다.

총 25명의 교수들이 근무하고 있으며 전공의는 매년 6명을 선발하고 있어 전공의와 교수님들의 수적인 측면에서 전국 최고 수준에 이르고 있습니다. 교수님들은 대외적으로 신경과학회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고 매년 많은 연구업적을 내고 있습니다. 교수님들 수만큼 각기 다른 세부전공을 갖고 있어서 전공의 수련과정 측면에서 타 대학 병원보다 훨씬 다양하고 전문적인 환자 증례를 경험을 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고 있습니다. 또한 서울과 지방의 5개의 병원은 다기관학술연구에 적절한 환경을 제공해 주고 있습니다.

훌륭한 인재들과 함께 한림대학교 신경과의 장점들을 이용하여 더욱 발전하고자 합니다. 많은 지원을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한림대학교 의과대학 신경과학교실 주임교수 유경호

신경과 소개

신경과학은 뇌의 시대 선포와 함께 전 세계적으로 집중하고 있는 연구 분야이며, 미국에서는 2013년 최대 차세대 프로젝트로 “The BRAIN Initiative" 를 발표하고 거대 투자를 시작하면서 그 관심은 더해지고 있습니다. 중추신경계(뇌)를 전문적으로 하는 대표적인 임상과목인 신경과는 향후 고령화되는 사회분위기 속에 지속적인 발전이 예상되는 유망한 과목입니다. 신경과는 중추신경계뿐 아니라 말초신경, 신경과 근의 접합부 이상과 근육 자체에서 발생하는 병 등 인체의 매우 중요한 부분을 다루고 있는 학문입니다. 국내에서는 1982년 대한신경과학회가 설립되었고, 이후 30년간 눈부시게 성장, 발전하고 있고 노인 인구가 급격히 증가하는 우리나라에서도 그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습니다.

신경과에서 다루는 질환으로는 중추신경계 질환인 뇌졸중, 뇌전증(간질), 두통, 수면장애, 치매, 파킨슨병 및 이상운동질환 등의 흔한 질환과 함께, 뇌종양, 뇌염, 다발성 경화증, 근위축측삭경화증(루게릭병) 같은 운동신경원질환 등이 있습니다. 말초신경계 및 근육 질환에는 말초신경병증, 근염, 근이영양증, 대사성 근병증, 신경근병증(디스크탈출질환) 등이 있습니다. 또한 근-신경 접합부 이상으로 발생하는 질환으로 중증근무력증과 근무력증후군 등도 다루고 있습니다.

신경과는 결코 어렵거나 멀리 떨어져 있는 학문이 아닙니다. 말 그대로 뇌, 척수, 근육, 말초신경 등 인체의 신경계에 생기는 질환을 모두 다루는 의학 분야입니다. 특히 신경학적 진찰은 임상 진료분야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인데, 신경학적 지식과 일부 진찰도구만 있으면 병의 원인이 무엇인지, 어디에 있는지(lateralization;편측화, localization;국소화) 판단이 가능하다는 매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간혹 신경과 환자는 치료가 불가능하다는 잘못된 편견이 있지만, 다양한 진단적 접근으로 조기발견, 급성기 치료약제의 개발로 눈부신 발전이 있는 분야입니다. 또한 일반적인 내과의학 분야와 같이 완치보다는 질병의 조절과 관리가 중요한 질환도 많습니다.

의국 소개

한림대학교 신경과는 1990년 3월 강동성심병원에서 내과분과 형식인 신경내과로 출발하여, 1991년 신경과로 발전 하였습니다. 1992년 처음 전공의를 모집하여 수련하기 시작하였고, 현재까지 100 여명에 가까운 신경과 전문의를 배출하고 있습니다.
현재 한림대의료원 5개 병원(한림대학교성심병원,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강동성심병원)에서 각각 환자 진료 및 전공의 수련을 하고 있으며, 1년에 4개월 이내의 기간동안 순환근무를 통하여 각 분야의 교수님께 보다 전문적인 수련을 받고 있습니다. 이러한 전공의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교육과 더불어 유기적인 연구 및 진료활동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의료원 산하 각 병원에서는 환자 중심의 특수클리닉을 운영하고 있으며, 보건복지부 지정 국가연구기관인 뇌졸중 임상연구센터를 운영한 바 있고, 질병관리본부지정의 Creutzfeldt-Jakob disease(CJD, 인간광우병) 부검센터와 일송생명과학연구소와 연계로 신경계질환의 진단과 연구, 인간노화분야의 연구, 뇌신경질환의 유전적진단 분야 등 다양한 연구를 주도하고 있습니다

주요클리닉

뇌졸중센터, 두통클리닉, 치매 클리닉, 유전자질환 희귀질환클리닉

전공의 수련 후 진로 및 미래전망

신경과는 현재 전국적으로 매해 100명 안팎의 전문의가 배출되고 있습니다. 노인인구와 신경퇴행성질환의 증가에 따라 신경과 전문의의 가치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신경과 수련과정을 수행하면 기본적인 내과 진료가 가능하고, 더불어 신경과학이라는 전문성을 갖추게 되어 진료의 역량이 크고 임상적 경험 폭이 매우 다양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군미필자의 경우, 전문의 취득 후 대부분 공중보건의사로 근무하게 되고, 일부 군의장교로 근무하게 됩니다.